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20.02.23 [06:54]
정치, 사회,문화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정치,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짜 임신진단서로 특별공급 당첨… 도, 부동산 부정청약·전매행위자 180명 적발
 
박진영기자

경기도 공정특사경, 부동산 부정청약·불법전매 180명 적발 형사입건

41일부터 717일까지 신혼부부 특별공급, 분양권 불법전매 행위 수사

- 분양권 불법전매 및 불법중개 9명 검찰 송치 완료

- 부동산 부정 청약(청약서류 위조, 위장전입)171명 적발

(24명 송치 예정, 147명 수사 중)

, 아파트 청약 특별공급 대상자 및 토지거래허가구역 내 부정허가 확대 수사

임신진단서를 허위로 작성해 신혼부부 특별공급 청약에 당첨되거나 전매제한기간인데도 분양권을 전매하는 등의 수법으로 부동산 시장을 교란시킨 전문브로커와 불법청약자들이 무더기로 경기도 수사에 덜미를 잡혔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24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브리핑을 열고 지난 41일부터 717일까지 부동산 기획수사를 실시한 결과 불법전매와 부정청약에가담한 청약 브로커, 공인중개사, 불법전매자 등 180명을 적발했다면서 이 중 범죄사실이 확인된 33명 중 9명은 검찰에 송치하고 24명은 송치할예정이다. 나머지 147명은 수사를 조속히 마무리해 모두 검찰에 송치할방침이다라고 밝혔다.

경기도 공정특별사법경찰단(특사경) 부동산수사팀은 수사기간 동안 신혼부부및 다자녀 특별공급에 임신단서를 제출한 당첨자 256명의 자녀 출생 여부, 수원 아파트 등분양사업장 3개소의 적법 당첨 여부, 전매제한 분양권을 불법 전매한 첩보등에 대해 수사를 진행했다.

주요 적발 사례를 살펴보면, 먼저 아파트 불법 전매자인 브로커A는 다자녀가구 청약자B에게 3200만원을 주고 시흥 아파트 청약을 하도록 했다.브로커A는 청약자B의 당첨이 확정되자 계약금을 대납해주고 분양권 권리확보서류를 작성하도록 했다. 권리확보 서류란 부동산시장에 불법 유통되는 첨자 명의만 기재된 분양권 거래서류로 거래사실 확인서, 양도각서, 권리포기각서, 이행각서 등을 말한다. 브로커A는 이를 공인중개사C에게 4500만원에, 공인중개사C는 이를 다시 다른 사람에게 전매제한 기간 중인데도 4900만원에 팔았다. 도는 청약자 B를 비롯해 브로커A와 공인중개사C 등 불법 전매에 가담한 9명을 모두 검찰에 송치했다.

또 다른 부동산 투기 브로커DSNS 모집에 응한 청약자E에게 소정의 액을 주고 청약통장과 공인인증서를 받았다. 브로커D는 다른 지역에 주하던 청약자E를 수원시로 전입시킨 다음 수원 아파트에 청약을 신하도록 했다. 로커D는 청약자E가 당첨된 후 전매제한 기간이 끝나자 이를전매해 프리미엄 1~2억원을 불법 취득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밖에도 부동산 투기 브로커F는 채팅 어플에 글을 게시, 신혼부부와 임산부를모집한 후 신혼부부에게는 1200만원에 청약통장을 매수하고 임산부에게는 100만원을 주면서 청약통장을 매수한 신혼부부 아내의 신분증으로 허위 임신진단서를 발급받게 했다. 브로커F는 이 허위 임신진단서를 청약 서류로 제출해 용인 파트 신혼부부 특별공급 청약에 당첨되자 이 아파트를 팔아프리미엄 15천만 원을 불법 취득했다.

이와 유사한 수법으로 브로커G는 청약자H둥이를 임신한 것처럼 허위 임신진단서를 작성하고 청약자H에게 500만원을 지급하고 안양 아파트 다자녀 가구 특별공급 청약에 부정 당첨시킨 후 이를 팔아 프리미엄으로 15천만원을 챙겼다.

김 대변인은 이들 사례 외에도 임신진단서가 청약시장에서 위장결혼, 불법낙태 등에 악용된 사례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현행 제도 상 불법전매 및 부정청약을 한 경우 브로커, 불법매도자, 불법수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고 해당 분양권은당첨 취소될 수 있다. 전매기간에 있는 물건을 중개한 공인중개사 또한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경기도는 지난 4월 전국 최초로 떴다방, 무자격 불법 부동산 중개행위, 양권 불법전매 등 부동산 분야 불법행위를 전담하는 수사팀을 신설한 바 있다. 이번 수사는 부동산수사팀 신설 후 첫 기획수사 결과다.

김용 대변인은 이번에 수사를 한 신혼부부·다자녀 특별공급 청약 당첨자에 이어 장애인 등 아파트 특별공급 대상을이용한 불법 청약자와 토지거래가구역 내 부정 허가자에 대하여도 수사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부동산위법행위로 부당한 이익을 얻는 일이 없도록 엄중하게 수사를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7/24 [11:49]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재소개 전체목록
잊지말자 3.1정신 선진한국 만드는데 계승받자
도, 불량 ‘보건 마스크’ 제조․유통․판매행위 집중수사
경기도 특사경, 사회복지분야 운영비리 척결 나서
도, 설 대목 노린 비양심 식품 제조․판매업소 89개소 적발
도 특사경, 설 명절 앞서 불법 식품 제조·판매행위 집중수사
도, 요양원 등 사회복지시설 급식 불량식재료사용 91개소 적발
경기도 특사경, 감리일지 허위작성 등 불법 소방감리 9개 업체 형사입건
먹다 남은 잔반 재사용 등…도, 배달전문 음식점 158개소 적발
도, 대형 공사장 등 비산먼지 점검…9개소 적발
도, 1급 발암물질 석면 불법 처리행위 7건 적발
도, 의약분업 예외 지정약국 불법행위 10개소 13건 적발
야생멧돼지 집중 포획 멧돼지 제로화 추진
폐시멘트 오염수하천 배출…도, 환경법규 위반업체 84개소 검찰송치
나무젓가락, 이쑤시개, 꼬치 막대 안심하고 사용하세요
도 특사경, 배달전문 음식점 불법행위 집중 수사
보건환경연구원 추석성수식품 839건 안전성 검사…부적합 9건 적발
도 특사경, 폐석면 불법 처리 행위 수사
경기도, ‘불 안꺼지는’ 수입산 불량 소화기 유통업체 2곳 검거
홈페이지 보고 예약한 야영장, 갔더니 불법시설?
도, 상반기 서부지역 미세먼지사업장 단속 통해 155곳에서 위법행위 194건 적발 … 고발 등 행정처분
도, 경기서부 하천 및 기흥저수지 일대 오‧폐수 불법 방류 사업장 15곳 적발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