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고양시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20.08.14 [22:02]


의정부
문화/교육/여성
정치/의회
경제/사회
사람들
미디어
기획/특집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의정부 > 문화/교육/여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의정부문화재단 “그림책의 위대한 발견展” 온라인 전시
재단 홈페이지 및 유튜브 채널에서 8.1(토)부터 오는 31(금) 까지 온라인 전시
 
의양신문
▲     © 의양신문

 

[의양신문=장재원기자]의정부문화재단(대표이사 손경식)은 에릭칼 미술관과 모 윌렘스의 그림 작품으로 구성된 <그림책의 위대한 발견> 을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 및 유튜브 채널에서 8.1()부터 오는 8.31()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2020 전시공간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사업비 일부를 지원 받아 진행되는 이번 온라인 전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예방과 관람객 보호를 위하여 당초 계획했던 오프라인 전시에서 비대면 온라인 영상 전시로 변경하여 개최하게 되었다.

 

▲     © 의양신문


<그림책의 위대한 발견>()의정부문화재단과 컬처인컬러가 협력하여 미국의 단 하나뿐인 그림책 전문 미술관인 미국 에릭칼 그림책 미술관에서 소장한 현대 그림책 100년사 작품들을 비롯하여, 국내에 내 토끼 어딨어?’ 와 미국 TV 교육프로그램인 세서미 스트리트등으로 잘 알려진 스타 그림책 작가 모 윌렘스등 세계적 그림책 작가들의 작품 121점으로 구성됐다.

 

이번 전시는 총 7가지 주제인 위대한 이야기 하찮은 동물들 역사 요정과 민담 유명한 캐릭터 시와 노래 모 윌렘스로 제작하여, 코로나19를 비롯해 계속되는 장마로 마땅한 야외 문화체험 기회가 사라진 요즘, 온 가족이 가정에서 쉽고 편하게 감상 할 수 있는 가족친화형 온라인 전시회이다.

 

▲     © 의양신문


전문 아나운서의 작품 소개와 동화 작가 에릭칼의 배고픈 애벌레’, 장 드 브루노프의 바바의 끝없는 모험’, 모 윌렘스의 비둘기에게 버스 운전은 맡기지 마세요!’ 등 오랜 세월 어린이들에게 사랑받아 온 세계적인 그림책을 전문 낭독가들의 낭독으로도 감상 할 수 있다.

 

의정부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코로나19로 문화예술향유가 어려운 어린이 관람객과 가족들에게 상상으로 가득한 위대한 이야기가 담긴 그림책을 소개할 수 있어서 기쁘다라며 모든 시민분들이 상상력 가득한 즐거운 온라인 전시체험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     © 의양신문


본 전시의 관람료는 무료이며,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 www.uac.or.kr 및 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8.31()까지 관람할 수 있다.

 

▲     © 의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8/01 [12:05]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6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