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고양시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20.10.26 [16:03]


고양시
사람들
기획특집
문화*교육*여성
정치*의회
경제*사회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고양시 > 경제*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 지역감염 차단 위해 해외입국자 코로나19 관리체계 개선 건의
 
의양신문

외국인 입국 시 전수 진단검사와 격리관리조치, 입국자 자국에 검체 비용청구, 해외입국확진자 질본에서 별도번호 부여 등 중앙방역대책본부와 경기도에 건의

▲     © 의양신문


[의양신문=박우식기자]고양시가 최근 해외유입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며 지역감염 확산을 우려, 긴급히 중앙정부에 해외입국자 코로나19 관리체계 개선방안을 구체적으로 마련해 건의했다.

 

14일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외국인 입국 시 코로나19 전수 진단검사와 격리관리 등 공항검역체계 개선방안 등을 중앙방역대책본부와 경기도에 건의했다고 밝혔다.

 

먼저, 시는 증상의 유무와 관계없이 공항검역소에서 전수 진단검사를 실시하고 임시생활시설에서 14일 격리할 수 있도록 하는 방식으로의 개선을 건의했다.

 

현재 해외입국자에 대해서는 입국당시 공항검역소에서 유증상자만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고 무증상 입국자들에 대한 관리가 전혀 이뤄지지 않고 있다. 무증상자에 대해 공항검역 없이 입국 후 3일 이내 체류지에서 진단검사토록 하는 현재 방식은 지역사회로의 감염확산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는 결과가 이미 현장에서 나타났기 때문이다. 더구나 단체입국자들의 경우 공항에서 유증상자의 검사과정과 결과를 기다리는 동안 한 장소에서 대기토록 하는 등 현재방식은 집단감염의 위험성이 농후하다고 시는 밝혔다.

 

실제 고양시에는 지난 10일 한국어과정 연수를 위해 입국한 외국인단체 43명을 도착즉시 검체한 결과 첫날 11, 둘째날 2, 셋째날 2명 등 무증상 확진자 15명을 선별하며, 감염증이 지역사회로 확산될 뻔했던 긴박한 상황을 아슬아슬하게 넘긴 바 있다. 이들 단체입국자 중 증상이 있었던 1명은 공항검역에서 코로나19 음성판정을 받았으나, 유증상자가 검사받고 결과를 기다리는 4시간동안 나머지 인원은 한곳에서 대기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시는 공항검역이 집단감염 가능성과 지역으로의 확산 가능성을 안고 있는 등의 문제점을 확인하고, 해외 입국자에 대한 공항 내 진단검사 의무화 등 개선방안을 건의하기에 이른 것이다.

 

또한, 시는 해외입국자의 자국에 검체 비용 등 구상청구를 해 수익비용 부담을 강화할 것을 건의했다.

 

인도적 목적 등 예외적 격리면제 제도 입국자와 자국 발행 코로나19 검사확인증 소지자도 포함해, 입국 후 1, 2일 내에 지역선별진료소에서 확진 판정받은 자 또는, 보건의료체계 미비 국가의 입국자로 치료목적으로 위장 입국한 자들에 대해 당연히 자국에 비용을 구상 청구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와 함께, 시는 지역 방역행정의 신뢰를 높이기 위한 방안으로 해외입국자 중 확진판명 된 자들에 대해서는 선별지역과 관계없이 질병관리청에서 별도 번호를 부여해 관리해줄 것도 건의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해외유입을 막지 못하면 아무리 두터운 지역방역도 한순간에 무너질 수 있다.”이번 건의의 시급성과 중요성을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일선 지역에만 떠넘기지 말고 경기도와 공감해 드러난 문제점들이 하루빨리 개선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0/14 [15:46]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1/4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