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9.09.24 [02:02]


경기도(북부청)
정치/의회
경제/사회
문화/교육/여성
사람들
미디어
기획/특집
경기도의회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기도(북부청) > 정치/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18 전야제 행사에 대한 이재명캠프 입장>
 
의양신문

 

<518 전야제 행사에 대한 이재명캠프 입장>

 

- 이재명 후보는 17일 광주 금남로에서 열린 518 전야제에 참석해 시민들과 행사의 시작부터 종료시 까지 함께한 뒤 행사 주최 및 참가자들 뒷풀이에 잠시 인사차 방문한 것임. 

 

- 일각에서 팬미팅을 개최했다고 하는 주장은 사실이 아님

 

- 특히 전두환 신군부의 후예인 자유한국당 후보이자 “사교육 폐지라면 전두환이라도 되겠다”며 전두환을 칭송한 남경필후보가 팩트 확인 없이 대변인성명에서 뒷풀이를 ‘팬미팅’이라고 했다가 번복한 것은 네거티브 선거에 빠져있는 남경필 후보의 모습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것

 

- 또한, 이 자리에 함께 참석했던 김후식 광주 5.18부상자동지회 회장은 “전야제가 끝난 후 참여단체와 관계자를 격려하기 위해 뒷풀이 장소에 방문한 것을 비난하는 남경필 후보를 이해할 수 없다. 광주학살을 자행한 민정당의 후예인 자유한국당 소속 후보로서 전야제는커녕 5.18기념식에도 참석하지 않은 사람이 할 소리는 아니다라”고 일침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5/18 [17:35]  최종편집: ⓒ 의양신문
 
김보성 19/06/28 [18:44] 수정 삭제  
  친구를 통해서 『 www.TOG77.com 』알게 됐어요.

저는 평범한 직장인인데 실제 ㅋㅈㄴ에는 외국인들만 출입한다고 들어서 한번도 못 가봤어요.

요즘에는 인터넷ㅋ ㅏ ㅈ ㅣ 노 도 있다고 친구가 알려 줘서 로얄노에 들어가 봤어요.
『 www.TOG77.com 』

뭔가 사이트가 신비스럽고 성지에 온 느낌이었네요.

보너스로 주는 캐시로 몇판 놀아 보니 어떻게 노는 건지를 알겠더군요.

무료가입시,이벤트로 충전받은 3만으로..정식으로 놀았죠..
『 www.TOG77.com 』

그런데 놀면서 발견한 한가지 사실이 있었어요.

그 비결을 무료로 다 공개하기는 좀 그렇지만 6번 이내에 반드시 이기는 방법이 있더군요.
『 www.TOG77.com 』

세시간이나 놀았을까? 800만원을 땄어요.ㅎㅎㅎㅎ
『 www.TOG77.com 』

친구놈이 한턱내라길래..여기서 놀면서 알게된 여자사람회원이랑..참치집에서,,
노래방에서,,그리고 3차? 까지..ㅋㅋ ..

요즘은 『『 www.TOG77.com 』에서 한주에 1년 연봉을 다 버네요.

이렇게 좋은 걸 이제야 알게 되다니..ㅎㅎㅎ

매일 진행하는 5억 이벤트의 주인공이 나 였으면 좋겠네요..... 『 www.TOG77.com 』

www.TOG77.com 복사하셔서 주소창에 붙혀넣기 하시면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화합로 1258번길 15 3동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