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8.11.15 [23:39]


문화/교육/여성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문화/교육/여성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야니 쌩,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
21세 야니 쌩, 브리티시여자오픈 최연소 우승
 
의양뉴스

 우승 소감을 발표하는 야니 쌩(Yani Tseng)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타이완의 야니 쌩(Yani Tseng) 로얄 버크데일(Royal Birkdale)에서 열린 2010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 우승 트로피를 치켜 든 야니 쌩(Yani tseng)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세계랭킹 5위인 야니는 21세로서 브리티시 여자오픈 최연소 우승자가 되었다.

 
▲ 준우승을 한 캐더린 헐(Katherine Hull)과 야니 쌩(Yani Tseng)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야니는 총 277타로서 11언더파를 마크하여 마지막 홀까지 경합을 벌이던 호주의 캐더린 헐(Katherine Hull)을 제치고 트로피를 손에 넣었다. 
 
 
▲ 파퍼딩 성공으로 우승 확정 후 캐디와 포옹하는 야니 쌩(Yani Tseng)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대회 4일째인 8월 1일 마지막 라운드에서, 73타 1오버파로 약간 부진했던 야니에 비해, 캐더린이 70타 2언더파로 선전하면서 마지막 홀까지 추격전을 펼쳤으나 결국 1타 차이로 준우승에 머물렀다.


▲ 야니 쌩(yani Tseng)의 버디 시도를 지켜보는 캐더린 헐(Katherine Hull)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야니는 버디를 놓친 후, 6피트 파 퍼팅을 성공시키고 우승을 확정했다.


▲  캐디와 포옹하는 캐더린 헐과 감격의 눈물을 흘리는 야니 쌩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3라운드까지 4타를 뒤졌던 캐더린이 마지막 라운드 17번 홀에서 버디를 기록하며 3타까지 줄였으나, 18번 홀에서 20피트 거리의 버디 퍼팅을 실패함으로써, 결국 4타의 벽을 넘지 못했다.
 

▲  신지애의 스윙을 지켜보는 최나연   ©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최나연과 김인경이 공동 3위(281타 7언더), 에미 양과 서희경니 공동 5위(282타 6언더), 박인비와 크리스티나 김이 공동 9위(286타 2언더)를 마크하여, 한국 선수들 6명이 10위권 안에 들었다. 기대를 모았던 랭킹1위 신지애는 287타 1언더파의 부진한 스코어로 10위권 밖으로 밀려났다.

 
                        <런던타임즈 www.londontimes.tv>
 

의양뉴스 다른기사 보기: http://uynew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0/08/02 [17:44]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ㅣ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휴암로217번길 117-57ㅣ편집실ㅣ 양주시 회천2동 정안빌딩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