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8.11.13 [11:35]


경기도(북부청)
정치/의회
경제/사회
문화/교육/여성
사람들
미디어
기획/특집
경기도의회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기도(북부청) > 경제/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6만9천명 방문한 지페어 코리아. 20억6천만 달러 수출상담 기록
 
의양신문

 

2018 지페어 코리아 27일 폐막

- 4일 동안 수출상담 2064백만 달러, 982억원 구매상담 기록

69,452명 참관하며 국내 최대 중소기업 종합전시회 명성 재확인

 

▲     © 의양신문

 

경기도가 주최한 2018 지페어 코리아(G-FAIR KOREA)69천여 명이 방문한 가운데 27일 막을 내렸다.

지난 24일부터 나흘 간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열린 이번 전시회에는 전국 840개 중소기업, 1,210개 부스가 참가해 747개사 860명의 해외바이어와 8,537, 2064백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83개 기업 424명의 국내 구매담당자와 2,022, 982억원 규모의 구매상담을 진행했다.

▲     © 의양신문


해외 바이어들과 국내 구매담당자들은 전시장을 돌며 우수 제품 발굴노력을 기울였으며 관심 있는 제품을 발견하면 현장에서 즉시 1:1 상담을 가졌다.

스텐포드, 하버드 등 해외 유명 대학에 탄산분필을 수출하는 포천시 소재 장애인기업인 세종몰은 지난 5월 열린 2018 G-FAIR 뭄바이에서 만난 클래식 인터내셔널(Classic International)사와 이번에 다시 만나 초도물량 1만 달러 규모의 계약 성과를 거뒀다. 양 사는 앞으로 인도 학교에 분필과 기타 문구류를 판매하는 방안을 놓고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     © 의양신문

김해시 소재 인팩글로벌()은 회수용 컨테이너 포장상자 등을 개발하는 업체로 현장에서 샘플을 구매한 중국 충칭 A사 바이어와 300백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 체결에 성공했다.

치즈를 생산하는 청년기업인 원주시 소재 단미푸드는 올해 처음 지페어 코리아에 참가했음에도 불구하고 일본 동경에 위치한 해피(HAPPY)식품과 2천 달러 상당의 초도물량 계약을 했다.

 

▲     © 의양신문

이밖에 블루투스 마이크 스피커 생산업체인 파주시 소재 씨마는 자사 제품을 G홈쇼핑 사은제품으로 활용하는 방안을 놓고, 양주시 소재 가스그릴 생산업체인 월드코리아역시 홈쇼핑 진출 방안을 놓고 협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올해 21회를 맞은 지페어코리아는 ‘MORE THAN GOODS(제품 그 이상의)’ 슬로건에 맞춰 소상공인 상생한마당’, ‘2018 장애인기업 FAIR’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연계 행사를 공동 개최했으며, 참가기업과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를 마련하여 눈길을 끌었다.

 

▲     © 의양신문


특별관으로 마련된 E-커머스관에서는 아마존, 알리바바 등 글로벌 온라인유통망 관계자들이 참여해 온라인 입점 컨설팅 등을 진행했고, 실시간 방송을 통해 참가기업 제품 홍보하는 등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지원하였다.

이 밖에도 경기비즈니스센터(GBC) 소장들이 진행하는 현지시장동향설명회 등 전문 세미나, 힐링콘서트 및 경품행사, 인디밴드 공연 등도 참가기업 및 참관객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

박신환 경기도 경제노동실장은 지페어 코리아에 참가한 중소기업이 이번 한 번에 그치지 않고 꾸준히 판매를 늘리고 해외시장 개척에도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가겠다면서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생산하는 우리 중소기업에 희망을 주는 세계적 박람회가 될 수 있도록 육성하겠다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0/28 [10:28]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ㅣ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휴암로217번길 117-57ㅣ편집실ㅣ 양주시 회천2동 정안빌딩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