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9.01.21 [09:41]


경기도(북부청)
정치/의회
경제/사회
문화/교육/여성
사람들
미디어
기획/특집
경기도의회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기도(북부청) > 문화/교육/여성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내 구급차 병원성세균 검사 ‘이상無’ 및 디자인클리닉 진단 받고 공공시설물 우수디자인 인증 받았어요
 
의양신문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경기소방재난본부와 구급차 세균오염 검사 실시

- 지난 11월부터 12월까지 도내 소방서 구급차 237대 전수조사

- 병원성 세균 검사 실시 결과, 모두 적합 판정, 위생 상태 안전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하 연구원)은 도내 34개 소방서에서 운영되고 있는 237대의 119 구급차에 대한 병원성세균 오염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17일 밝혔다.

연구원과 소방재난본부가 지난 달 6일부터 127일까지 진행한 이번 검사는 불특정 다수가 사용하는 119구급차의 위생상태를 점검하고, 이송환자에게 발생할 수 있는 2차 감염을 사전 차단하기 위해 실시됐다.

검사는 환자와 직접 접촉하는 빈도가 높은 청진기 표면 기도유지를 위한 구인두 기도기 호흡을 위한 BVM 마스크 운전석 핸들 환자 탑승부분 손잡이 등 5개 부분에서 검체를 채취, 구급차 이용 시 감염 가능성이 있는 장구균, 황색포도상구균, 메티실린 내성 황색포도상구균(MRSA), 반코마이신 내성 장내구균(VRE) 4종의 세균감염 여부를 검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검사 결과, 구급차 237대 모두에서 병원성 세균이 검출되지 않았다.

연구원 관계자는 다양한 질병을 가진 환자를 이송하는 119구급차 내 위생세균 오염실태를 모니터링함으로써 병원성 세균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이번 조사를 실시하게 됐다라며 도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구급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철저한 감염관리 안전대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연구원은 지난 2013년부터 매년 항생제 내성을 가진 병원성 세균에 대해 119 구급차 위생 세균 오염실태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디자인클리닉 진단 받고 공공시설물 우수디자인 인증 받았어요

 17일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경기디자인클리닉 최종성과보고회 개최

- 2013년부터 2017년까지 34개 업체 63개 제품 대상 디자인클리닉

- 클리닉 받은 16개 업체 25개 제품 공공시설물 우수디자인 인증 받아

올해는 3개 업체 6개 공공시설물 대상 클리닉 실시

 

▲     © 의양신문

경기도 디자인클리닉이 도내 공공시설물 관련 중소기업 역량강화에 큰 도움이 된 것으로 나타났다.

도는 17일 오후 경기도인재개발원에서 경기디자인클리닉 최종성과보고회를 열고 지난 2013년부터 2017년까지 총 34개 업체 63개 제품 대상으로 디자인클리닉을 실시한 결과 16개 업체 25개 제품이 공공시설물 우수디자인 인증을 받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     © 의양신문

경기도 공공시설물 우수디자인 인증제(이하 디자인인증제)’는 디자인의 우수성을 경기도지사가 인증하는 제도다. 경기디자인클리닉은 이런 인증제에서 탈락한 중소기업에 전문가 디자인 닥터가 일대일 지도를 통해 업체의 디자인 능력을 키우는 사업이다.

이날 보고회에는 클리닉 신청업체 대표와 디자인닥터, 도 관계자 등 총 11명이 참석한 가운데 디자인클리닉 추진사항 및 경과보고 디자인닥터별 개선사례 발표(6개 제품) 클리닉 의견교환 등에 대한 토의 등이 진행됐다.

성남 A업체 홍 모 차장은 디자인클리닉 과정에서 누구나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유니버설 디자인(Universal Design)’을 적용해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었다면서 디자인클리닉의 효과를 설명했다.

경기도는 올해 디자인 인증제에서 탈락한 95개 제품 중 3개 업체 6개 제품을 대상으로 12주 간 디자인클리닉을 진행했다. 이들은 내년 디자인인증제에 출품할 예정으로 1차 심사를 통과할 수 있는 혜택을 받게 된다.

이춘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디자인클리닉은 경기도 공공디자인의 중요성과 업체의 디자인 개발 능력 향상에 큰 도움을 주고 있는 제도라며 사업 활성화를 위해 아낌없는 행정적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17 [06:58]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7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본사ㅣ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휴암로217번길 117-57ㅣ편집실ㅣ 양주시 회천2동 정안빌딩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