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9.04.19 [19:02]


오피니언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오피니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민서비스 기반의 공익적 일자리 창출 위해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활성화해야
 
의양신문

 

마을순찰, 택배보관, 환경개선활동 등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로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도입

경기도민 75.1%가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정책에 동의, 이용자 92.8%가 서비스에 만족

소모적인 일자리 공급을 넘어 시민서비스 기반의 공익적 일자리 창출 위해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활성화해야

 

기존의 공공일자리 사업과 같은 단기적이고 소모적인 일자리 양산이 아니라, 시민서비스를 통한 사회적 가치의 실현과 공익적 일자리 창출을 위해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정책을 활성화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경기연구원은 7일 시민서비스의 개념과 정책사례를 살펴보고,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정책에 대한 주민들의 만족도를 조사하여, 공익적 일자리 창출을 위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활성화 정책을 제안한 시민서비스 기반 공익적 일자리 창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보고서를 발표했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로, 마을순찰부터 택배보관, 환경개선활동 등 주민생활의 불편사항을 처리하는 일종의 동네관리소이다. 지역 주민이 고용되어 지역안전지역재생주민자치 등의 시민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공익형 일자리 사업이다. 경기도는 안산시, 시흥시, 의정부시, 포천시, 군포시 등 5개 지역을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하여 운영하고 있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에 대한 도민의 인식조사 결과, 전반적으로 관련 정책에 대한 인식이 긍정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민 35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정책인식조사에서 응답자의 75.1%가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정책에 대해 동의한다고 응답했다.

응답자들은 주민밀착형 생활서비스 공급의 필요성(46.0%)’, ‘공공부문의 공익적 일자리 필요성(29.0%)’ 등의 이유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정책이 필요하다고 생각했다. 또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사업이 제공하기에 적합한 서비스로는 생활안전(46.9%), 마을환경관리(35.1%), 생활지원(32.3%)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시범사업 이용자들은 92.8%가 서비스에 만족한다고 응답했으며, 91.7%가 타인에게 추천할 의사가 있다고 응답했다. 향후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정책의 개선을 위해 보완되어야 할 사항으로는 공간 및 시설 등의 개선을 가장 높은 우선순위로 응답해, 주민수요에 대응하는 거점공간과 같은 인프라 확보가 중요한 것으로 파악됐다.

최준규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지역의 침체와 실업인구의 증대 등 사회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시민이 참여하여 대안적 서비스를 전달하는 시민서비스가 주목받고 있다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시민서비스 기반의 공익적 일자리 창출을 지향한다고 언급했다.

최 연구위원은 일방적이고 소모적인 단기 일자리 양산을 넘어 사회적 수요에 부합하는 공익적 차원의 일자리 정책이 필요하다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다양한 계층에게 노동의 경험을 제공하고, 지역단위에서 지역에 기여하는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사회적 가치의 창출에 기여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활성화를 위한 정책으로는 정책목표에 부합하는 평가체계 구축 지역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시군의 자율성 보장 사업지 선정 시 지역수요 반영 시너지 창출을 위한 지역차원의 협력적 거버넌스 구축 경기 행복마을관리소의 지속가능성에 대한 검토 등을 제안했다.

최 연구위원은 군 단위에서 필수적인 행정서비스임에도 불구하고, 지역별 행정재정 측면에서 자체 추진이 어려운 경우가 있다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지역 간 균등한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광역차원의 지원이 제공되어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2/07 [07:49]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1/6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휴암로217번길 117-57ㅣ편집 사무실ㅣ양주시 화합로 1258번길 15 3동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