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9.09.21 [03:02]


경기도(북부청)
정치/의회
경제/사회
문화/교육/여성
사람들
미디어
기획/특집
경기도의회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기도(북부청) > 경제/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롭게 드러난 일본 벼품종, 국민들 식단까지 침범
경기도, 일본 벼 품종 대체 국산 종자 확대 보급 및 벼종자 국산화 시급
 
박진영기자

정부 보급종자에서 일본계 품종 공급 단계적 축소

민간의 벼 품종 개발 활성화 위해 정선지원으로 애로사항 해결

도 기술원 개발, 참드림 품종 확대 위해 종자 직접 생산 공급

▲     © 의양신문

 

[의양신문]경기도 생산 쌀의 63%를 차지하는 일본계 벼 품종을 국내 개발 품종으로 대체하기 위해 다양한 보급 방안이 추진돼야 한다는 주장이다.

도의 따르면 먼저, 올해부터 수매를 통해 농가에 보급하는 정부 보급종자에서 일본계 품종인 추청과 고시히카리를 전년 대비 70톤 축소, 국산 품종인 삼광과 맛드림으로 확대해 공급한다는 것.

▲     © 의양신문

또 다수확 품종으로 분류돼 정부 보급종에 선정되지 못하고 있는 도 개발 품종인 참드림 종자의 공급 확대를 위해 종자관리소의 재배지에서 직접 50톤의 종자를 생산해 공급하고 차츰 그 규모를 늘려갈 계획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와 함께 민간이 개발해 지역특화품종으로 재배가 확대되고 있는 품종을 민간업체가 할 수 없는 종자의 건조, 이물질 제거, 포장 등 정선을 대행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내년에 민간에서 여주에 공급할 진상미 150톤의 종자(여주쌀 전체 종자의 30%)가 정선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며 도는 말하고 있다.

정선은 벼를 종자용으로 사용하기 위해 이물질을 걸러내는 작업이다.

김응본 대표(향미나라)종자 생산에 있어 정선과정이 매우 중요한 과정이나 비용이 많이 들어 민간에서는 정선시설을 갖출 수 없는데 경기도가 이를 해결해줬다민간 벼 종자 개발에 활력을 줌으로써 일본계 품종을 하루 빨리 국산으로 대체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도 관계자는 하루빨리 경기미의 품종을 국내 개발 종자로 대체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모든 시설과 인력을 활용하여 작지만 구체적인 방법들로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 723일 언론을 통해 2023년까지 국내에서 일본계 벼 품종 종자의 정부보급을 완전 중단할 계획임을 밝힌 바 있으나 국민들이 매일 먹는 주요 기호식품인 쌀에 대해 시급한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한편 새롭게 드러난 벼품종이 지금까지 일본 품종이었다는 것에 소비자들과 농민들에게 커다란 충격을 주고 있어 일본 제품이 밥상까지 오르고 있어 도 및 정부의 대책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촉구되고 있다.

 

경기미 일본계 품종 대체종자 정선 지원()

 

추진배경

벼 공급 종자의 73%(2,898t 2,102t)가 일본계 품종(추청, 고시히카리)

경기도 벼 품종 생산·공급 현황(연도별)

(단위 : )

연 도

2010

2011

2012

2013

2014

2015

2016

2017

2018

전체

3,505

3,667

3,272

3,357

3,271

3,109

3,240

3,042

2,898

소계

(비율)

2,944

(84.0)

2,875

(78.4)

2,580

(78.8)

2,498

(74.4)

2,422

(74.0)

2,269

(73.0)

2,419

(74.7)

2,471

(81.2)

2,102

(72.5)

추 청

2,725

2,600

2,456

2,311

2,200

2,033

2,099

2,078

1,711

고시히카리

219

276

124

187

222

237

320

393

391

출처: 국립종자원 홈페이지(정부보급종 생산공급현황)

정부에서는 ’23년까지 일본계 품종 벼 종자 공급을 중단하겠다고 발표

* 韓日 경제전쟁, ‘일본쌀 아웃선언토종 벼 품종으로 대체(2019.7.23.노컷뉴스)

 

’20년 사업계획()

사업목적 : 경기미 공급 종자 외래품종 축소 및 국산 품종 확대

사업대상 : 자율 채종 생산농가(참드림), 품종개발업체(여주/진상미)

사업내용 : 벼 종자 정선 대행

사 업 량 : 200(자율교환채종포 50, 지역특화품종 150)

* 연차별 계획() : ’20) 200t ’21) 300t ’22) 400t

사 업 비 : 비예산(기존 정선시설 활용)

 

추진절차 및 향후계획

경기미 일본계 품종 대체종자 정선 지원계획 수립(’19.8.)

업기술원, 민간업체 등 관계 기관 세부 추진계획 협의(’19.12.)

사업 공고 및 신청 접수로 지원대상자 선정(’20.1.)

사업시행(’20.2.~3.), 만족도 조사 및 사업평가(’20.4.)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21 [07:15]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화합로 1258번길 15 3동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