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의정부양주포천동두천연천교육경찰서*소방서*보건소지역명소동정오늘의 운세지역소식 및 모집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19.12.06 [06:57]


경기도의회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경기도의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최세명 의원, “학교가 가입하는 여행자보험, 무자격업체” 학생 안전 믿을 수 없는 교육행정
교육청이 방관하는 사이 가입자 증가, 체험학습 전혀 관리되지 못해
 
의양신문
▲     © 의양신문

 

[의양신문=이성빈기자]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최세명 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8)이 일선 학교에서 체험학습을 갈 때 드는 여행자보험 중 보험업 인가도 받지 않은 무자격업체가 버젓이 활동하고 있고, 가입하는 학교도 늘고 있지만 교육청 차원에서 전혀 관리가 되지 않다고 지적하고 나섰다. 더욱이 향후 법적 문제까지 엮여있어 개선이 시급한 실정이다.

 

11일과 12일 이틀간 실시된 용인·가평·성남·양평·의정부·김포·파주·포천 8개 교육지원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최세명 의원은 한국교육안전공제회라는 단체는 개인이 설립한 임의단체이고 심지어 보험업 허가도 받지 않은 무자격 업체이지만, 일선 학교에서는 학교안전공제회와 혼동하여 가입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고 지적하고, “특히 이를 관리·감독해야 할 교육지원청 조차 무엇이 잘못인지 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어 최 의원은 더욱이 한국교육안전공제회는 지난 7월 법원 1심판결에서 보험업을 할 자격이 없는 자가 유사수신행위를 한 행위로 유죄판결을 받았고, 사안으로 볼 때 최종심에서도 유죄판결이 예상됨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해당 업체는 계속 활동을 하고 있고, 일선학교는 이곳에서 계속 가입을 하고 있는 실태를 보고 놀랐다법인 등록도 경기도교육청에 되어 있고 이 업체가 계속해서 재난안전캠프 무상지원, 가스배상책임공제 무상가입 등을 광고하면서 가입영업을 이어가고 있는데도 정작 교육지원청은 이 업체가 1심에서 유죄판결을 받은 업체라는 사실도 모르고 있다고 질타했다.

 

덧붙여 최 의원은 만일 교육청이 공문을 통해 일선 학교에게 이 업체를 권장하였거나 또는 괜챦다고 독려하였다면 해당 공문을 발송한 공무원들도 교사 내지 방조, 공범으로 책임을 물을 수 있을 것이라고 지적하고, “지금 당장 교육지원청 담당자, 각급 학교, 교육청의 지원을 받은 꿈의 학교 등 이 업체와 계약을 맺은 곳들에 대한 철저한 현황파악을 할 것을 주문하였다.

 

최 의원이 지적한 한국교육안전공제회는 전직 교육부 간부에 의해 설립된 법인으로 경기도교육청에서 법인설립허가를 받았으며, 지난 731일 의정부지방법원으로부터 유사수신행위의 규제에 관한 법률위반으로 법인은 벌금형, 대표자에게는 징역 6,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으나, 여전히 각급 학교에서는 해당 업체에 여행자 보험 등을 가입하고 있어 문제로 지적받고 있다. 이에 최 의원은 왜 이런 무자격 업체에 학교가 보험을 가입하는 지 영문을 알 수 없다고 밝히고, “이 업체를 설립한 대표가 전직 교육부 간부 출신이라 교육청과 학교에 부당한 압력을 행사했는지도 따져 보아야 할 문제라고 지적했다.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에서는 13일 긴급 상임위원회를 개최하고 한국교육안전공제회에 대한 진상조사를 위해 당시 법인 설립 업무를 담당한 해당 과장과 사무관을 19일 행정사무감사의 증인으로 채택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11/14 [14:34]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화합로 1258번길 15 3동 404호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 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