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고양시의정부양주동두천포천연천교육(교육지원청)경찰서*소방서*보건소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교육/여성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편집  2024.07.20 [05:45]


경기도의회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근용 의원 “김동연 지사의 인구정책은 허울뿐이다 강력 비판 ”
 
의양신문

  © 의양신문

[의양신문=이성빈기자]경기도의회 김근용 의원(국민의힘, 평택6)19일 제3차 기획재정위원회 경기도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심사에서 김동연 지사의 인구정책은 허울뿐이다라고 강력히 비판했다.

김근용의원은 도지사발의로 상정된 경기도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에서 경기도 인구정책을 총괄하고 있었던 인구정책 담당관이 사회혁신 경제국으로 이동하는 것에 대해서 인구정책이 특정 부서에서 단독으로 추진할 수 없다라며 조직개편안에 대한 수정을 요구했다.

덧붙여, “사회혁신 경제국이라는 미묘한 이름은 인구정책을 포괄할 수 없고 인구정책을 경제논리로 접근하는 것은 아주 위험한 발상이다라고 강조했다.

특히, 김 의원은 모든 부서의 사업들이 인구정책과 연관되어 있으며, 영유아, 학생, 중장년, 노인 등 생애주기별로 모든 사업이 인구정책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언급하며, “인구정책은 다양한 부서의 협력을 통해 종합적으로 관리되고 발전되어야 하기 때문에 현행대로 기획조정실에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김근용 의원은 현재까지 경기도가 인구정책관련 정책을 잘 추진했다고는 보기어렵다. 그렇지만 인구정책은 저출산 문제 뿐만 아니라, 현재 인구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주택, 복지, 교육, 돌봄 등 다양한 부서와 협력하여 종합적인 인구정책을 추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결론지었다.

한편, 375회 정례회 제3차 기획재정위원회에서 인구정책담당관은 현행 그대로 기획조정실에 존치하도록 경기도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수정 의결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6/25 [09:39]  최종편집: ⓒ 의양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최근 인기기사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카톡 동일)/ldw3242@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