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북부청)고양시의정부양주동두천포천연천교육(교육지원청)경찰서*소방서*보건소정치*의회경제/사회문화/교육/여성오늘의 운세연예오피니언경기도의회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의양신문 창간사   부동산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편집  2021.09.20 [04:23]


문화/교육/여성
공지사항
회원가입
인사발령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의양신문 후원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문화/교육/여성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과일·채소류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한 예방조치 및 대응 강화
 
의양신문

[의양신문=박진영기자]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최근 지속되는 폭염으로인한 과일채소류 등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자체농진청농협 등 관계기관과 협력하여 피해 예방 및 대응조치를 더욱 강화하고,농산물 수급 안정에 필요한 조치를 빈틈없이 챙길 것이라고 밝혔다.

과일채소류의 경우 폭염과 고온에 지속 노출되면 과일류는 햇볕 데임 피해, 비대 부진 및 착색 지연 등 품질 저하, 채소류의 경우 식물체가 연약해지고 시듦 등 상품성이 저하될 수 있다.

< 과일채소류 폭염 피해 예방조치 >

 이에 따라 농식품부는 농가와 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폭염고온 대비농작물 관리요령을 사전에 제공하고, 안정적인 생산을 위한 피해 예방현장 컨설팅 및 약제, 장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정보 제공) 지자체와 품목단체 및 지역농협등을 통해 폭염 시 수원 미세 살수장치 및 스프링클러, 시설하우스 환풍 및 차광시설등을제때 가동하도록 농작물 관리요령을 안내중이다.

* 기상 상황에 따라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 품목별 대응요령 수시 알림

 또한, 폭염의 장기화로 피해가 늘어나는 것을 미리 방지하고자 피해 예상 지역과 품목에 대한 정보도 신속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생산 지원) 농진청, 도 농업기술원의 전문가들로 현장 기술지원단(8개 반, 27)을 구성하여, 폭염 피해 예방 및 생육 관리를 위한현장 기술 지도를 714일부터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미세 살수장치환풍기차광시설 등 폭염 피해 예방 장비가제때 설치되도록 올해 초부터 과수고품질시설현대화, 시설원예현대화사업비 집행을 독려해 왔으며,

 특히, 고온·강한 일사에 민감한 고랭지배추생산 공백 발생에 대비예비 묘 130만 주를 확보하여 6월 하순부터 공급 중이며,

 과실이 햇볕에 직접 노출되는 사과와 단감은 햇볕 데임 등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해 탄산칼슘 제재를 727일부터 공급*하고 있다.

* 수급안정사업 참여농가(사과 2,600ha, 단감 300ha) 대상 사용요령 등 주의사항 사전교육 실시

 폭염 이후에는 농작물의 2차 피해 방지를 위한 약제와 수세 안정등을 위한 영양제를 즉시 지원(30~50% 할인 공급)할 계획이다.

< 과일채소류 수급 안정 >

 농식품부는 피해 예방조치 외에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통해생활물가에 민감한 과수채소류의 수급빈틈없이 챙길 예정이다.

 (대응 체계)농식품부를 중심으로 관계기관과 함께 주요 농축산물 물가관리 비상대책반(단장 : 식품산업정책실장)을 구성운영(7.7.~)하여

 농작물 작황 현황을 수시 점검하고, 피해 발생 시 조속한 물가 안정 조치를 지원할 수 있도록 대응 체계를 갖췄다.

 (공급확대)정부 비축, 계약재배등 물량을 선제적으로 확보하여 여름철수급 불안에 대비할 계획이다.

 배추정부 비축 물량전년 대비 3배 이상확대하고, 사과추석 전 계약 출하 물량전년 대비 1.3~2배 확대한다.

* 비축물량(배추 1만톤, 2천톤), 추석 전 출하 계약물량(사과 14천톤, 12천톤)

 추석 성수기를 포함하여 공급 부족 등 수급 불안 발생 시 비축 및계약 출하*물량, 채소가격안정제**출하 조절시설 물량(8~9, 26천톤) 정부가 가용할 수 있는 수급조절 물량을 총동원하여 시장에 탄력적으로방출함으로써 가격 급등을 방지할 예정이다.

* 비축물량(배추 1만톤, 2천톤), 계약출하물량(과수 147천톤, 과채 62천톤)

** 고랭지배추 36천톤, 고랭지무 39천톤(출하 잔량의 50% 출하의무)

 (모니터링정보공유)농식품부는 앞으로 주 단위주요 과일채소류 피해 현황, 주산지 동향 등 수급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도매시장별 경락 정보와 반입량 정보를 산지와 공유하여 시장 상황에 따라 산지의 제때 출하를 유도할 계획이다.

* 현지에 상주하는 산지기동반(KREI, 10여명) 및 주산지 농협 산지점검반(평창, 강릉, 정선, 태백 등 9개 농협, 14) 운영을 통해 생육상황 상시 모니터링

 농식품부 권재한 유통소비정책관은 당면과제인 폭염 외에도 여름철은기상 변화 요인이 큰 만큼, 피해 발생 시 피해 현황과 수급 상황을신속히 파악해 2차 피해를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라면서,

 농업 재해로 인한 피해가 농업인과 소비자의 가계 부담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가용 가능한 모든 수단을 동원해 농산물 수급 관리빈틈없이챙기겠다.”라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7/31 [03:43]  최종편집: ⓒ 의양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1/5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광고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의양신문 후원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경기도 양주시 백석읍 고릉말로86 샤인빌딩 1-302호 ㅣ대표전화 031) 829-3242, 070-4118-9745ㅣ발행.편집인 이대우ㅣ청소년보호책임자 이대우ㅣ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 아 50042 ㅣ 등록일 : 2008년 2월 13일ㅣ
의양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에 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의양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jh0909@naver.com/uynews@daum.net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